그림일기

이마트 가격 잘못 2탄

예전에 블로그 포스팅(http://www.freeism.co.kr/tc/644)을 통해서 이마트 가격 문제로 5000원을 받았다고 적었다. 그런데 1주일 사이에 한번더 발생했다. 프렌치까페는 편의점에서 1200원인데, 원래 이마트 가격이 2180원이다. 무겁게 사서 가져갈 메리트가 없어서 잘 안 사곤 했는데, 1740원이라니.. 얼마 차이나진 않지만 가격적인 메리트가 있다. 그래서 샀는데(거기다가… 더 보기 »이마트 가격 잘못 2탄

우여곡절 많은 아이폰 개통기 (KT 고객센터)

# 1. 아이폰 구입 어쩌다보니 팔자에도 없는 아이폰을 구매하게 됐다. 채권료나 가입비, USIM비를 제외하고는 요금제 및 할부금은 거의 정액으로 팔리고 있는데, 우연한 기회를 잡아서 할부금이 거의 없는 상태로 가입할 수 있었다. 채권료만 3만원 내고, 가입비는 KT 해지한지 2년이 지나지 않아서… 더 보기 »우여곡절 많은 아이폰 개통기 (KT 고객센터)

뉴트로지나 릴랙싱 모이스쳐라이져

원래 바디로션, 선크림 등은 물론이고.. 스킨을 제외한 로션도 답답해서 못 쓰는 성격이다. 그런데, 최근에 사는 집이.. 많이 건조한지.. 아니면 내가 너무 자주 씻는지.. 온 몸이 가렵다. 긁다보니 어느 듯.. 거무튀튀하게 흉터(?) 비슷하게 남기도 해서, 예전에 좀 쓰다가 말았던 바디로션을 발라보니… 더 보기 »뉴트로지나 릴랙싱 모이스쳐라이져

소고기의 불평등

교회 다녀오는 길에 근처 식당에서 밥을 먹었다. “우리 식당은 A++, A+ 한우만 사용합니다” 어쩌면 똑같이 태어나서, 똑같이 자라온 한우 사이에도 서로 등급이 매겨지는 모양새가 꼭 인간 사회와 비슷한 듯 하다. 어쩌면, A++ 가 아닌데도 A++ 인 척 하는 것도 인간들과… 더 보기 »소고기의 불평등

비오는 날은 센티멘탈해진다…

일주일 간 숱하게 약속이 펑크가 났다. 다들 바쁘고, 중요한 이유가 있다는 것은 잘 알지만, 좀 미리미리 얘기해주면 안될까? 그 시간에 넋놓고 계속 기다리는 사람도 있잖아.. 다른 사람과의 약속까지 겹쳐서 거절까지 했는데, 이렇게 약속을 깨버리면 난 어쩌라고.. 나도 한가해서 기다리는 건… 더 보기 »비오는 날은 센티멘탈해진다…

사다리타기

나른한 금요일 오후.. 반복되는 일상 가운데, 변화를 주는 사다리 게임^^ 팀에서 간단하게 떡볶이를 사먹자고 사다리를 그려서 탔는데, 결과는.. 흑, 3000원에 걸렸다..ㅠ.ㅠ “축”에 걸린 두 사람이 사오기로 했는데(노동력제공).. 그 중 한 명이 과장님..^^ 그렇다.. 우리는 사원이 과장님한테 심부름을 시키는 팀이었던 것이다-ㅅ-

해피빈 인형 아이템 습득

어쩌다보니 해피빈 콩 인형을 하나 습득했다. 득템… 저에게 푸르른 싱그러움을 선물하신 분 복 받으실꺼예요^-^

새로운 카메라 연습샷

저녁에 퇴근해서 카메라를 매고 그냥 돌아다녔다. 생각보다 F2.8 이라는 밝기는 어두운 밝기인지.. 해떨어지니 초점 잡기가 어렵다. 특히 작은 컴팩트 디카로는 1/4″ 셔터 스피드까지도 흔들리지 않는 사진을 찍을 수 있었는데, 오히려 큰 카메라는 1/100″ 이하로는 깨끗한 상을 잡기가 힘들다. 핀이 잘… 더 보기 »새로운 카메라 연습샷

살기좋은 동네

사는 동네 근처에 탄천이 흐르고 있다. 평소에는 아무 생각없이 지나곤 했는데, 어떤 아저씨가 나무에서 뭘 하고 있길래 좀 유심히 봤더니 그곳에 심어져있는 나무가 열매를 맺었다. 저거 소시적-ㅅ- 시골에 살 때 나무에 기어올라가서 많이 따먹곤 했었는데.. 정말 오랜만에 본다. 간만에 보는… 더 보기 »살기좋은 동네